게임

넷마블 ‘테라M’ 연타석 홈런?

By  | 
테라M 캐릭터 모델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넷마블 제공

테라M 캐릭터 모델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넷마블 제공

[뉴스백/박성훈기자 ace@]

“넷마블의 대중성을 테라의 재미와 버무린다!”

넷마블이 하반기 최대 기대작 중 하나인 ‘테라M’을  공개했다.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 8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테라M(개발사 블루홀스콜)’을 발표하는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모바일 MMORPG 시장 제패를 선언했다.

 

‘테라M’은 전 세계 2500만명이 즐긴 ‘테라’ IP(지식재산권)와 대한민국 대표 모바일 퍼블리셔 넷마블의 만남으로 최초 공개부터 업계 안팎의 관심을 모았다. 특히 ‘리니지2 레볼루션’으로  모바일 MMORPG의 대중화를 선도하고 시장의 판을 바꾼 넷마블이 선보이는 MMORPG 차기작인 만큼 2017년 하반기 확실한 기대주로 부상 중이다.

 

이날 행사에서 넷마블은 원작 ‘테라’에서 호평을 받았던 뛰어난 캐릭터성과 그래픽은 물론, 논타겟팅 및 연계기를 활용한 콤보 액션, 방대한 세계관 등을 그대로 구현한 플레이 영상을 최초 공개하고, 게임에 대한 특장점과 퍼블리싱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테라M’은 국내를 넘어 북미, 유럽 등 전 세계에 두터운 이용자 층을 보유한 원작의 게임성과 감성을 모바일로 고스란히 옮겨낸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여기에 ‘탱커(방어형 영웅)’, ‘딜러(공격형 영웅)’, ‘힐러(회복형 영웅)’ 등 다양한 역할을 가지고 있는 6명의 캐릭터를 바탕으로 펼치는 정통 파티플레이와 원작의 1,000년 전 시대를 바탕으로 전개되는 방대한 시나리오가 한층 더 깊이 있고 완성도 높은 MMORPG의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파티플레이를 통한 보스 공략이 핵심인 레이드, 결투장 및 전장, 길드전 등 PvP(이용자간 대결) 모드는 물론 대규모 필드와 다양한 파티 던전 등 PC MMORPG에서 경험할 수 있는 모든 콘텐츠를 압도적으로 구현해 낸 것도 장점이다.

 

넷마블은 8일부터 ‘테라M’의 사전예약을 시작하고 오는 11월 구글플레이와 애플앱스토어를 통해 게임을 전격 출시할 예정이다넷마블은 사전예약에 참여한 모든 이용자에게 레드젬(게임재화) 1,000개를 지급하고 갤럭시S8+ 및 게임아이템을 추첨과 선착순으로 제공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아울러 서버 및 캐릭터명 선점 페이지도 함께 오픈해 선점한 서버와 캐릭터명 그대로 정식 서비스 오픈 시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Comments

comments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

Leave a Reply